​박원순 시장 사망 소식에...與 당권레이스 중단

신승훈 기자입력 : 2020-07-10 09:10
李 "장례 절차 나오면 빈소 찾아 조문" 金 "모든 일정 잠정 취소 방향 논의"
박원순 서울시장의 사망 소식에 더불어민주당의 당권레이스가 중단됐다.

10일 민주당 8·29 전당대회에 출마하는 이낙연 의원과 김부겸 전 의원은 공개 일정을 전면 취소했다.

이낙연 의원 캠프 관계자는 “오늘 예정된 언론사 인터뷰는 모두 잠정 취소됐다”면서 “오늘 아침 일정인 자치와 균형포럼도 취소됐다”고 밝혔다.

아울러 “장례 절차와 방법이 나오면 박원순 시장의 빈소를 찾아 조문할 예정”이라고 했다.

김부겸 전 의원 측도 “정례일정 종료시까지 후보의 모든 일정은 잠정 취소하는 방향으로 현재 내부 논의가 진행 중에 있다”고 했다.

김 전 의원은 곧 박 시장 사망에 대한 캠프 차원의 메시지를 내고 조문할 계획이다.
 

박원순 서울시장 시신 안치된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앞 취재진. 박원순 서울시장이 숨진 채 발견된 10일 오전 박 시장의 빈소가 마련될 예정인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 장례식장 앞에 취재진이 몰려 있다. [사진=연합뉴스]


제11회 2020GGGF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