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건설·쌍용 컨소시엄, 인천 주안3구역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 분양

한지연 기자입력 : 2020-06-09 14:02
인천 미추홀구 주안동 일대 재개발 사업 전용 36~84㎡ 1327가구 일반 분양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 [사진=GS건설, 쌍용건설 제공]


GS건설 컨소시움(GS건설·쌍용건설)은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주안동 830번지 일원(주안3구역)에서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을 이달 공급한다고 9일 밝혔다.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은 지하 2층~지상 29층, 전용면적 36~84㎡, 총 2054가구 규모로 들어서며 이 가운데 1327가구가 일반 분양될 예정이다. 

면적 별로는 ▲전용 36㎡ 50가구 ▲전용 44㎡ 149가구 ▲전용 59㎡ 586가구 ▲전용 73㎡ 359가구 ▲전용 84㎡ 183가구다. 

이 단지가 들어서는 미추홀구 주안동 일대는 정비사업이 활발하게 진행되고 있는 원도심 지역으로,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은 GS건설과 쌍용건설의 기술력이 합쳐져 2000가구가 넘는 대단지 규모로 공급된다.

GS건설 분양관계자는 "주안 3구역은 일대 재개발 사업지 중에서도 큰 대단지 규모로 공원을 품은 쾌적한 주거환경을 갖춰 분양 전부터 예비 청약자들의 관심이 뜨겁다"며 "자이 아파트의 높은 브랜드 가치가 더해지는 만큼 미추홀구 일대를 대표하는 랜드마크 단지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안파크자이 더 플래티넘 모델하우스는 인천광역시 미추홀구 인하로 214일대에 위치하며, 이달 중 오픈할 예정이다. 사전 홍보관은 남동구 구월동 1136-11번지 뉴센터프라자 1층에 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