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호 시장 "선열 값진 희생 보답 더욱 희망찬 도시로 만들 것"

(안양) 박재천 기자입력 : 2020-06-06 22:56

[사진=안양시 제공]

최대호 시장이 6일 “순국선열들의 값진 희생에 보답해 안양을 더욱 희망차고 살기 좋은 도시로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최 시장은 안양5동 현충탑에서 열린 제65회 현충일 추념식에 참석 "우리에게는 반드시 이뤄내야 할 시대적 사명이 있다"면서 선열들의 넋을 기렸다.

이어 "코로나19 사태라는 지금껏 유례없는 어려움에 직면해 있지만 놀라울 정도로 지혜를 발휘해 잘 극복하고 있다"며, "대한민국, 그리고 안양을 더 강하게 하는 전환점이 될 것"이라고 역설했다.

최 시장은 "세계전쟁 사에 6·25만큼 참상을 가져온 사건이 없었다"면서 "순국선열들의 고귀한 희생정신이 있었기에 오늘날 평화를 누리고 있다"는 점도 강조했다.

그러면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추념식을 대폭 축소됐지만 마음까지 멀어져서는 안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현충일 추념식은 코로나19로 축소된 가운데 보훈단체, 국회의원, 도의원, 시의원 등 50여명만이 참석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