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조선도 대형 선박 3척 수주 겹경사

(해남)박승호 기자입력 : 2020-06-03 19:13

최근 국내 조선업체들이 대규모 수주를 한데 이어 대한조선도 극한 상황에서 잇따라 수주에 성공했다.

 

대한조선 전경[사진=대한조선 제공]



3일 대한조선에 따르면 지난달 22일 그리스 선사 네다 마리타임(Neda Maritime)으로부터 아프라막스(Aframax)급 석유 운반선 2척을 수주했고 최근에는 유럽 선사로부터 1척을 추가로 수주했다.

유럽발 수주 선박은 11만5천 DWT(순수한 화물 적재 용량)로 길이 249.9m, 폭 44m, 높이 21.1m다.

이 선박은 2022년 1월에 인도할 예정이다.

대한조선은 앞으로 2년 동안 안정적인 경영을 할 정도의 건조물량을 확보한 것으로 보고 있다.

대한조선의 기술력과 품질 경쟁력 우수성을 입증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컴패션_미리메리크리스카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