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시, 6월 월례조회는 ‘비대면 힐링 콘서트’로!

(평택)강대웅 기자입력 : 2020-06-03 11:12
금관 5중주와 뮤지컬 가수의 풍성한 공연

[사진=평택시 담당직원들이 클래식 공연을 촬영하고 있다]


평택시가 딱딱했던 월례조회를 직원들을 위한 비대면 힐링 프로그램으로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시는 지난 2일,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방역 활동으로 지친 직원들에게 작은 위안을 주기 위해 6월 월례조회를 비대면 클래식 공연으로 진행했다고 밝혔다.

시는 그 동안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해 월례조회를 개최하지 않았다.

그러나 이번 6월 월례조회는 재난안전대책본부 상황근무, 자가격리자 모니터링 및 청사 발열검사 근무, 선별진료소 운영 등 피로에 지친 직원들의 힐링을 위해 ‘클래식과 함께하는 인문학’ 특강으로 마련됐다.

콘서트에서는 배우 겸 연출가 정진의 진행으로, 유니버셜 브라스 앙상블 팀의 클래식 음악과 오페라 공연이 펼쳐졌고 이 장면은 모두 영상으로 담겨 시 내부행정망에 게시됐고 게시된 영상은 직원들이 언제든지 시청할 수 있다.

월례조회 공연을 시청한 한 직원은 “풍성한 금관 5중주 연주와 뮤지컬 가수의 힘 있는 노래로 위로를 받은 느낌”이라면서 “이번 월례조회는 고생하는 직원들에 대한 배려가 느껴져 더욱 감동적이다”라고 전했다.

정장선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한 비상근무 등으로 고생이 많은 직원 여러분들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클래식 공연이라는 작은 힐링의 기회를 통해 모든 공직자들이 시민을 위해 다시 힘을 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