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미향 내일 기자회견…"입장 밝힐 것"

전환욱 기자입력 : 2020-05-28 18:56
21대 국회 개원 하루 앞두고 기자회견 개최
윤미향 더불어민주당 비례대표 당선인이 오는 29일 정의기억연대(정의연) 회계 부정 의혹을 비롯한 각종 논란에 대한 입장을 밝힌다.

28일 민주당 관계자에 따르면 윤 당선인은 21대 국회 개원을 하루 앞둔 이 날 당선인 자격으로 회견을 열 계획이다.

29일 20대 국회의원 임기 종료일로, 21대 국회의원 임기를 시작하기 전 당선인 신분으로 자신을 둘러싼 각종 부정 의혹에 대해 입장을 밝히겠다는 의지를 나타낸 것으로 풀이된다.

윤 당선인은 정의연 관련 부정 의혹과 후원금 사용처 의혹 등 자신을 둘러싼 논란에 대한 소명과 이용수 할머니의 2차 기자회견에 대한 자신의 입장도 밝힐 전망이다.

다만 구체적인 회견 장소나 시간, 거취에 대한 입장이 포함됐는지에 대해선 알려지지 않았다.

기자회견 장소로는 당초 국회 소통관이 거론됐으나 상황을 고려해 국회 내에서 하지 않는 방향으로 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4월 2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경제를 공부하는 국회의원 모임에서 더불어민주당 윤미향 비례대표 국회의원 당선인(당시 더불어시민당)이 박수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