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쑤성 천수시의 맥적산 석굴. [신화통신]
 

14억명에 달하는 인구가 살고 있는 중국은 그 인구만큼이나 큰 영토를 갖고 있다. 위도 23~53도, 경도 70~135에 달하는 광대한 국토는 중앙아시아와 동남아시아까지 걸쳐져 있다.

56개 소수민족이 공존하는 다민족 사회면서 워낙 영토가 넓다 보니 각 지역마다 특색 있는 다양한 풍경을 찾아볼 수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 이후 해외여행이 거의 불가능해진 상황에서 중국의 신화통신이 드론 촬영한 다양한 풍경 사진을 독자들에게 소개해본다.
 

산시핑리현 장안진홍복다산에 만개한 매화. [신화통신]

 

317 국도변의 사천옥륭라세. [신화통신]

 

세계문화유산 산시성 핑야오 고성. [신화통신]

 

네이멍구 아라선맹액지나기 경내의 호양림. [신화통신]

 

산시닝산현 성관진 지거우 마을의 계단식 경작지. [신화통신]

 

무한시 황학루. [신화통신]

 

쓰촨성 청두시 천부 판다타워. [신화통신]

 

충칭시 우산 어두만. [신화통신]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한중 문화교류 흔적 찾기 사진 공모전
0개의 댓글
0 / 300

로그인 후 댓글작성이 가능합니다.
로그인 하시겠습니까?

닫기

댓글을 삭제 하시겠습니까?

닫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