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경기 군포 원광대병원 직원 확진…병원 폐쇄

황재희 기자입력 : 2020-05-23 10:50
20대 남성 직원 확진
경기도 군포의 원광대학교 산본병원 직원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23일 군포시에 따르면, 원광대병원 직원인 25세 남성 A씨가 지역 내에서 37번째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원광대병원은 병원을 폐쇄하고 방역에 나섰다. 현재 환자 입·퇴원이 불가능한 것으로 알려졌다. 

군포시 관계자는 "병원 소독 뒤 현장조사를 실시하고, A씨와 관련한 세부 역학조사는 조사가 끝나는대로 공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