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계룡건설·한신공영 등 주택·단지 품질 우수업체 선정

김재환 기자입력 : 2020-05-11 11:09
상패·선급금 상향지급 등 혜택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11일 LH 진주 본사에서 현장관리 및 시공품질 우수업체와 품질향상에 공헌한 우수기능인 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우수시공업체 부문에서는 100억원 이상의 공사를 수행한 101개 업체 중 계룡건설산업 등 13개사를 선정했다. 선정된 기업은 상패와 선급금 상향지급 등의 혜택을 받는다.

품질우수업체의 경우 전기·통신·조경 분야 156개 업체 중에서 ‘한신공영’ 등 13개사가 뽑혔고, 우수전문건설업체 부문에서 철근콘크리트·미장 등 11개 분야에서 ‘첨담개발’ 등 38개 업체가 상을 받았다.

마지막으로 LH는 건설기능인 36명에게 우수기능인 증서와 격려품을 수여했다.

변창흠 LH 사장은 "이번 시상식이 LH와 민간업체 간 상생협력의 장이 돼 고품질의 주택·단지를 만들어가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