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승호 후보, “포항남·울릉 위해 더 많은 일을 할 수 있게 도와 달라“

최주호 기자입력 : 2020-04-14 21:18

박승호 후보. [사진=박승호 후보 선거사무소 제공]

박승호 무소속 포항남울릉 국회의원 후보는 21대 총선 마지막날인 14일 쌍용사거리에서 지지자들과 함께 선거운동 기간을 돌아보며 짧은 소회를 밝혔다.

박 후보는 이 자리에서 “한분의 주민이라도 더 만나 뵙고자 노력했다“며 “무거운 민심 앞에 낮은 자세로 주민을 섬기고, 그들의 땀과 눈물이 헛되지 않는 반칙과 특권 없는 공정한 세상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박 후보는 “포항시민과 울릉군민들의 응원과 격려로 이번 외로운 무소속 선거를 마무리 할 수 있었다”며 "4월 15일 문정부의 민생파탄을 심판하고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해서 주민 여러분의 소중한 한표 한표가 그 어느때 보다 절실하다“며 투표에 꼭 참여해줄 것을 독려했다

이어 “편의점에서 만난 청년의 눈망울, 시장 골목에서 만나 힘내라며 두손 잡아 주시던 사장님의 체온을 영원히 간직하겠다”며 “진짜보수 박승호가 포항남·울릉을 위해 더 많은 일을 할 수 있게 도와 달라”고 호소하며 13일간의 여정을 마무리 했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