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온라인 신청' 시작···접수 방법은?

정석준 기자입력 : 2020-04-09 16:46

[사진=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신청 사이트]



전국 광역지자체 중 처음으로 전 도민에게 10만원씩 지급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온라인 신청’ 절차가 9일 오후 3시부터 시작됐다.

이날 시작된 온라인 신청은 3가지 지급 방식 중에서 지역화폐 카드나 신용카드 등 2가지 방식으로 재난기본소득을 사용하려는 도민들이 대상이다.

신청 방법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홈페이지(basicincome.gg.go.kr)에 접속해 자신이 보유한 지역화폐 카드나 신용카드 정보를 입력하는 방식이다.

정보 입력 후 카드사가 확인을 거쳐 1~2일 이내 신청확인 문자를 보내고 신청자가 해당 카드로 지역화폐 가맹점에서 사용하면 재난기본소득 지급액만큼 카드 청구액에서 차감된다.

기존 지역화폐 카드와 신용카드로 받기 어려우면 선불카드를 발급받아 사용할 수 있다. 선불카드 방식은 이달 20일부터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주소지 시군 내 농협 지점를 방문해 '오프라인 신청'을 해야 한다.

선불카드 신청 방식은 공적 마스크 5부제처럼 주민등록상 세대원 수와 출생연도 끝자리별로 신청일을 배분했기 때문에 미리 신청 일정을 확인해야 한다.

시군 재난기본소득을 추가로 지급하는 지역 중 용인, 성남, 부천, 화성 등 18개 시군 주민의 경우 온라인이든, 오프라인이든 한 번만 신청하면 경기도와 시군의 재난기본소득을 한꺼번에 받을 수 있다.

한편, 신청 개시 직후 해당 사이트에는 접속자가 한꺼번에 몰리면서 도민들이 재난기본소득 신청에 어려움을 겪는 중이다.

경기도 관계자는 "동시에 20만 명 이상이 접속할 수 있도록 서버를 증설하는 등 사전에 준비했으나 최초로 시행되는 제도인데다 동시 접촉자가 10만명 내외로 몰리는 바람에 카드사의 본인 인증 단계에서 지연되는 것 같다"며 "이달 30일까지 신청할 수 있기 때문에 신청자가 분산되면 사정이 나아질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