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 경남제약, 코로나19 진단키트 연구개발 소식에 강세

이보미 기자입력 : 2020-04-09 10:02

 

경남제약이 고려대학교·카이스트 연구팀과 함께 코로나19 관련 변종 진단키트 개발 연구에 나선다는 소식에 9일 장중 강세를 보이고 있다.

이날 오전 10시 1분 현재 경남제약은 전 거래일보다 6.61%(470원) 오른 758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경남제약은 경남바이오파마(구 바이오제네틱스), 고려대학교, 카이스트 연구팀과 함께 코로나19 관련 변종 진단키트 개발 연구를 계약했다고 밝혔다.

회사는 이번 연구를 통해 다양한 타깃 유전자를 다중 검출해 진단의 정확도를 높이고, 변종·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를 탐색할 수 있도록 해 초기 진단 가능성을 높여 감염 초기 증상 판단이 어려웠던 기존 방식과 차이를 둘 계획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