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셰플러그룹, 코로나19 극복 위해 적십자에 13억원 기부

유진희 기자입력 : 2020-04-08 11:36
글로벌자동차부품업체 세블러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셰플러코리아는 그룹차원에서 적십자에 100만 유로(약 13억3000만원)를 기부했다고 8일 밝혔다.

지난 2월 중국 긴급 구호 단체에 기부한 80만 유로(약 10억원)에 이어 두 번째 대규모 기부다.

클라우스 로젠펠트 셰플러그룹 최고경영자(CEO)는 “코로나 바이러스가 세계적인 위협으로 다가왔다”며 “위기 상황에서 코로나 19 대응에 함께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샤진=셰플러코리아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