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산경장 회의 개최… '두산중공업 1조원 수혈' 결정

최다현 기자입력 : 2020-03-27 14:22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7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제22차 산업경쟁력강화 관계장관회의(산경장 회의)'를 주재하고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두산중공업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날 산경장 회의에는 두산중공업의 주채권은행인 산업은행이 참석해 관련 동향을 보고했다. 두산중공업은 국내외 자금시장 유동성 차질 등으로 자금조달에 애로를 겪고 있다.

정부는 '두산중공업 금융지원 방안'을 결정하고 국책은행인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을 통해 1조원 규모의 대출 지원을 할 예정이다.

또한 회의 참석자들은 코로나19 영향에 따른 우리나라 주요 업종의 최근 현황과 현장 애로사항을 종합적으로 점검하고 관련 내용을 협의했다. 주요 산업 업종들은 코로나19의 확산으로 내수 둔화와 공급망 이슈에 더해 글로벌 수요 위축에 따른 실적부진 우려 등을 겪고 있다.

이에 따라 정부에서는 유동성 확대, 기업부담 완화로 어려움을 경감하고 재수 진작과 수출활력 향상을 위한 대책들을 신속하게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