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중동 어정마을서 25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 발생

(용인)김문기 기자입력 : 2020-03-20 07:03
68세 남성…지난 1월부터 프랑스 파리 머물다 18일 귀국 후 증상 발현

코로나 바이러스[사진=아주경제DB]


용인에서 25번째 코로나19 확진환자(용인-25)가 발생했다.

용인시는 19일 밤 기흥구 중동 어정마을 동백아이파크 아파트에 거주하는 시민 Ag모씨(68세)가 씨젠의료재단의 코로나19 진단 검사 결과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Ag씨는 지난 1월10일부터 친지 방문을 위해 프랑스 파리에 머물다 18일 귀국했으며, 평소 당뇨와 협심증 고혈압 등 지병이 있던 것으로 알려졌다. 14일부터 기침이나 인후통 등 증상이 발현됐고 19일 오전9시 기흥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를 채취했다.

시는 환자 자택 주변을 긴급 방역소독하고 경기도에 격리병상을 요청했다. Ag씨의 배우자는 현재 프랑스 파리에 거주하는 것으로 확인됐다.

시는 Ag씨에 대한 역학조사관의 구체적인 조사 결과가 나오는 대로 동선과 접촉자 등을 파악해 시 홈페이지 등을 통해 알릴 방침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