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풍 석포제련소, 봉화군에 마스크 2000장 전달

신수정 기자입력 : 2020-03-19 17:13
영풍 석포제련소가 봉화군에 마스크 2000장을 기부했다.

영풍 석포제련소는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주민들을 위해 마스크 2000장을 석포면에 전달했다고 19일 밝혔다. 박영민 소장은 이날 면사무소를 방문하여 전달식을 가졌으며, 전달된 마스크들은 각 마을이장들을 통해 주민들에게 골고루 배부될 예정이다.

김택순 석포면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든 주민들이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와중에 마스크를 지원해준 석포제련소에 감사드리며 2200여 면민들과 함께 현재의 어려움을 조기에 극복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석포제련소 박영민 소장(오른쪽에서 두 번째), 배상윤 관리본부장(맨 왼쪽)이 김택순 석포면장(왼쪽에서 두 번째)에게 마스크 2000장을 전달하고 있다.[사진=봉화군 석포면사무소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