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정기 주총장 주주 외 외부인 출입 금지..코로나19 영향

윤정훈 기자입력 : 2020-03-13 14:14

경기도 이천 SK하이닉스 정문 전경.[사진=아주경제 DB]


SK하이닉스가 차주 열리는 주주총회에 외부인의 출입을 엄격히 제한다. 코로나19로 인해서 출입장 통제를 강화한 것이다.

SK하이닉스는 오는 20일 오전 10시 경기도 이천 본사에서 열릴 ‘제 72기 정기 주주총회’에서 주주 외 외부인의 사업장 출입을 엄격히 제한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SK하이닉스는 정부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가 권고되고 있어 이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설명했다. 또 주총과 관련해 기자 등 취재진의 입장 제재도 요청했다. 주총 참석 주주에 대해서는 접촉 최소화를 위해 좌석 간격을 2m로 확대하는 등 예방 조치를 실시할 계획이다.

이번 주총에서 SK하이닉스는 대표이사인 이석희 사장과 이사회 의장인 박정호 SK텔레콤 사장, 사외이사인 신창환 성균관대 전자전기공학부 교수를 재선임하고, 한애라 성균관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를 신규 선임할 예정이다.

코로나19 재난구호 후원하기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