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QLED 8K, 미국서 호평 잇달아···"최고의 화질·음질 구현"

김지윤 기자입력 : 2020-03-12 09:55
HD구루·AVS 포럼 최고 제품 선정 테크에리스 "화질 한층 더 정교"
삼성전자는 2020년형 퀀텀닷(QLED) 8K TV가 최근 해외 정보기술(IT) 전문 매체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북미 영상·음향 전문가 그룹인 AVS포럼은 QLED 8K TV(Q 800T)에 대해 "디자인과 사운드 모두 환상적"이라며 "거실·게임·홈시어터 등 어떤 용도로 사용해도 최고의 성능을 자랑한다"고 평가했다. AVS포럼은 이 제품을 '2020 최고의 제품(Top Choice)'으로 선정했다.

미국 전문 매체 HD구루도 "QLED 8K(Q800T)는 최고의 화질과 음질을 구현하는 시스템을 갖췄다"며 색 재현율과 HDR(High Dynamic Range) 성능 등을 호평했다.

또 화면의 빛 반사를 줄여주는 '눈부심 방지 기술 2.0'과 화면의 어떤 위치에서도 최고의 화질을 유지해주는 '광시야각 플러스', 게임에 특화된 화질·사운드·반응속도를 지원하는 '리얼 게임 인핸서 플러스' 등을 차별점으로 꼽았다. HD구루는 "8K TV는 결국 시장이 나아갈 방향"이라며 8K TV가 곧 TV 시장의 주류가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밖에 미국 전문 매체 테크에리스는 "TV를 구매할 때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화질 부분에서 한층 더 정교해졌다"고 평가하며 QLED 8K(Q800T)를 '에디터스 초이스'로 선정했다. 테크에리스는 또 "QLED 8K는 콘텐츠가 가진 명암의 디테일을 잘 즐길 수 있는 TV"라며 "삼성의 QLED 기술이 OLED 제품보다 우수한 명암비를 구현했다"고 밝혔다.
 

2020년형 삼성 QLED 8K TV(모델명 Q800T). [사진=삼성전자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