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세종시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상자 10세 아동도 확진

(세종)김기완 기자입력 : 2020-03-10 05:30
세종시 지역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감염증상자가 며칠 새 계속해서 늘어나고 있다. 시민들의 우려는 갈수록 높아지고, 지역사회 내 추가 확산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9일 오전을 기점으로 세종지역 바이러스 확진자 두 명을 포함해 총 8명이다. 7번째 확진자는 반곡동에 거주하는 40대 여성이고, 8번째 확진자는 아름동에 사는 10세 아동이다.

당국에 따르면 바이올린 음악학원 운영자이자 50대 여성(새뜸마을 7단지)인 세종시 4번 확진자가 8번째 확진자를 감염시켰을 것이라는 분석이다. 추가 확진자도 나올 수 있다는 우려의 목소리도 나온다.

이는 음악학원 운영자 4번 확진자와 접촉한 수강생 18명 중 6명이 유증상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결과 확인됐고, 검사를 진행 중에 있어서다. 4번 확진자는 도담동 새봄GX학원 줌바댄스 수강 중 감염된 것으로 전해졌다.

특히 코로나바이러스가 10세 아동에게까지 전염된 것으로 확인되면서 시민들의 초조함은 높아지고 있다.
 

[사진-김기완 기자]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