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코로나19 확산 "집권당 대표로서 송구…대면선거운동 중단"

김도형 기자입력 : 2020-02-24 10:04
"신천지 시설과 신도에 대해 특단의 대책"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코로나19 확산 사태와 관련, "집권당 대표로서 국민 여러분께 송구하단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렇게 밝히면서 "어제 위기경보 최고단계인 '심각'으로 높이고, 국무총리가 주재하는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를 설치했다. 최대한 빠른 추가경정예산 편성과 총력을 기울여 방역 치료 체계를 강화해 나가겠다"고 했다.

이 대표는 "확산의 발원지가 된 신천지 시설과 신도에 대해서도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겠다"면서 "신천지 시설과 신도에 대해서도 특단의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했다.

이 대표는 아울러 51일 앞으로 다가온 총선과 관련, "우리당은 오늘부터 대면접촉 선거운동을 일시적으로 전면 중단하겠다"며 "이번 일주일이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매우 중요한 분기점"이라고 했다.

이어 "대면 선거운동을 중단하고 온라인을 통해 선거운동을 하겠다"고 했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