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시 남·북구보건소, 새 생명 탄생 ‘119 구급서비스’ 시행

(포항) 최주호 기자입력 : 2020-02-20 02:50
안전한 출산 위해 보건소·119가 함께

포항시 남·북구 보건소는 임산부가 안심하고 출산할 수 있는 안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새 생명 탄생 119 구급서비스‘를 시행한다. [사진=포항시 제공]

경북 포항시 남·북구 보건소는 임산부가 안심하고 출산할 수 있는 안전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새 생명 탄생 119 구급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9일 밝혔다.

포항시 남·북구 보건소는 올해부터 포항 남·북구 소방서와 함께 임산부 및 출산 후 6개월 내 산모들의 긴급 상황 발생 시 임산부가 원하는 병원으로 이송하는 ‘새 생명 탄생 119 구급 서비스’를 시행하고 있다.

이 서비스를 통해 대상자들은 안심출산을 돕는 임산비 이송 서비스, 24시간 응급의료상담, 다문화가정 임산부를 위한 통역 3자 통화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다.

특히, 사전 예약제로 이용할 수 있으며, 등록 임산부가 위험 상황 또는 출산 예정일에 가족의 도움을 받을 수 없는 경우 119에 신고하면 출동하는 구급대원에서 임산부의 등록 정보가 자동 제공돼 신속한 응급처치가 가능하며 보호자에게도 신고 상황이 자동으로 전달된다.

한편, 서비스 이용을 희망하는 임산부는 119안전신고센터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거나 또는 포항시 남·북구 보건소를 방문하면 된다.

남구보건소 김정임 건강관리과장은 “보건소와 소방서가 협업해 임산부들이 보다 안전한 환경에서 출산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자세한 사항은 남구·북구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