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스트시큐리티, 엔드포인트 위협 대응 '알약 EDR' 사용자 1만명 돌파

노경조 기자입력 : 2020-02-18 10:47
최근 6개월 동안 10여개 기업, 기관에 솔루션 구축

알약 EDR 제품 패키지. [제공=이스트시큐리티]


이스트시큐리티는 '알약 EDR'의 사용자가 1만명을 돌파했다고 18일 밝혔다.

지난해 4월 출시된 알약 EDR은 기업과 기관의 엔드포인트 위협 대응 솔루션으로, 알려지지 않은 위협의 의심 행위까지 '위협방어-탐지-대응-예측' 4단계의 순환 프로세스를 통해 미리 차단한다.

출시 직후 신세계조선호텔 전 사업장에 공급됐으며, 인천종합에너지 등 10여개 기업, 기관에서도 솔루션 구축을 완료했다. 대다수가 최근 6개월 안에 이뤄졌다.

이 솔루션은 1600만 사용자를 확보하고 있는 백신 제품 '알약(ALYac)'을 통해 축적해온 악성코드 데이터베이스와 위협 대응 전문 노하우를 기반으로 개발된 제품이다. 단일 에이전트를 기반으로 중앙관리시스템을 제공해 보안 담당자의 불필요한 관리 요소를 줄이는 장점이 있다. 자사 인텔리전스 서비스와 결합해 위협 식별과 상세 분석을 제공, 기존 EDR 제품들의 한계도 보완했다.

김준섭 이스트시큐리티 부사장은 "올해 차세대 사이버 보안 대책으로 주목받는 EDR 솔루션 시장을 본격적으로 선도해 나가겠다"며 "이와 관련된 고객 대상 컨설팅과 솔루션 안내를 적극적으로 진행하고 있다"고 전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