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악구, '측량에서 등기까지 ONE-STOP서비스' 실시

강영관 기자입력 : 2020-02-11 10:46
지적민원 처리 절차 획기적으로 개선

지난 7일 LX공사 토지분할 측량수행 시, 관악구청 지적과 직원이 동행해 측량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사진= 관악구 제공]


서울 관악구가 이달부터 지적민원 처리 절차를 획기적으로 개선한 '측량에서 등기까지 ONE-STOP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측량에서 등기까지 ONE-STOP 서비스'는 분할, 등록전환 등 토지이동 신청 시 1회 방문으로 측량접수부터 등기정리까지 한 번에 처리가 가능해져, 처리기간을 9일에서 3일로 획기적으로 단축처리해주는 서비스이다.

관악구와 한국국토정보공사는 지난해 10월부터 수차례 간담회를 가져 △LX공사 또는 구청 방문해 지적측량 접수 시 토지이동신청서 함께 제출 △LX공사 측량과 구청 측량성과검사 동시 실시 △이메일, 문자서비스를 통한 모바일 측량성과도 교부 등이 가능토록 결정했다.

특히 관악구는 전국 최초로 한국국토정보공사에 방문할 필요 없이 구청 지적부서에서 이메일 또는 문자서비스를 통해 모바일로 측량성과도를 직접 확인 가능토록 했다.

박준희 구청장은 "분할 등 토지이동 민원을 한번 방문으로 해결해주는 '측량에서 등기까지 ONE-STOP 서비스'를 실시함에 따라 구민들의 시간·경제적 비용 절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며, 앞으로도 주민과 함께하는 선제적 지적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20 APFF 아시아 태평양 금융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