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화문갤러리] NBA 전설, 코비 브라이언트 굿바이

남궁진웅 기자입력 : 2020-01-27 07:35

NBA전설 코비 브라이언트가 갑작스런 헬기 사고로 사망했다. [AP=연합뉴스]

NBA의 전설적인 가드 코비브라이언트가 26일 (현지시간) 헬기추락으로 사망했다.

외신은 코비가 자신의 전용 헬기를 타고 가던 중 캘리포니아주 칼라브사스에서 헬기가 추락하며 목숨을 잃었다고 전했다.

코비는 1996년 드래프트에서 샬럿 호네츠의 지명을 받은 후 곱다로 LA레이커스로 트레이드돼 2016년 은퇴할 때까지 줄곧 LA레이커스에서만 뛰며 5번 팀을 정상에 올렸고, 18번 올스타에 선발되기도 했다.

2008년 정규리그 MVP, 통산득점은 3만3천643점으로 카림 압둘 자바, 칼 말론, 르브론 제임스에 이어 NBA역사상 네 번째로 많다.
 

코비는 선수생활 내내 LA레이커스에서 뛰며 자신의 등번호를 영구결번으로 남겼다. [로이터=연합뉴스]

단란했던 가족들. [AP=연합뉴스]

코비는 마이클 조던과 르브론 제임스 사이에서 NBA 전설을 잇는 계보가 되는 선수다. [로이터=연합뉴스]

추락현장 인근에서 사고 조사를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말 잇지 못하는 LA레이커스의 팬들. [AP=연합뉴스]

눈물을 훔치는 코비의 팬들. [AP=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