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그룹 벡셀, 1만mAh 퀵차지 3.0 보조배터리 출시

김지윤 기자입력 : 2020-01-07 14:28
노트북·태블릿 등 대용량 충전 가능
SM그룹 제조부문 주요계열사인 전지제조 업체 '벡셀(BEXEL)'은 1만mAh 퀵차지 3.0 보조배터리를 개발·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 제품은 QC 3.0호환 기술을 탑재, 일반 충전보다 최대 80% 빠른 충전 속도를 제공한다.

특히 파워 딜리버리(Power Delivery·PD) 충전 기술로 노트북, 태블릿 등 대용량 충전이 가능하고 PD포트 및 USB 듀얼 출력을 지원한다.

구성품으로 C타입 케이블과 5핀 기본 케이블을 제공한다. 또 고퀄리티 리튬폴리머셀 및 스마트 집적회로(IC)를 사용해 제품 안정성을 높였다. 

최철욱 벡셀 영업총괄 본부장은 "신제품은 1만mAh의 대용량 배터리와 무게 경량화에 중점을 뒀다"면서 "벡셀은 국내 유일한 건전지 브랜드로서 5000만 스마트 시대에 맞춰 보조배터리를 출시했으며 생활밀착형 상품을 지속해서 개발 중"이라고 말했다. 
 

벡셀 퀵차지 3.0 보조배터리. [사진=벡셀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