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전양판점, PB브랜드로 '이커머스 공세' 맞불

석유선 기자입력 : 2019-11-20 17:51
전자랜드 '아낙'ㆍ롯데하이마트 '하이메이드' 등 가격경쟁력·설치배송 등 경쟁력↑
전자랜드·롯데하이마트 등 가전양판점들이 잇달아 자체 브랜드(PB)를 출시하며 상품 차별화를 꾀하고 있다.

그동안 축적된 가전 판매 노하우를 PB 상품에 녹여 상품성과 가격 경쟁력을 확보하고, 오프라인 매장을 활용한 차별화 된 배송서비스로 쿠팡 G마켓 등 e커머스에 대항하겠다는 전략이다.

실제로 PB 상품은 여타 일반 브랜드와 성능은 비슷하면서도 가격을 15~30%까지 낮출 수 있다. 온라인몰 저가 공세에 유리한 방어 기제가 되는 셈이다.
 

전자랜드 PB 브랜드 '아낙' 무선청소기 모델 윤태진 아나운서 [사진=전자랜드]



전자랜드는 20일 PB ‘아낙’을 통해 스틱형 무선청소기를 출시했다. 30년 이상 청소기를 판매하며 얻은 고객의 소리를 참고해, 청소기에 가장 필요한 지속성과 편의성을 기준으로 이번 제품을 기획했다.

아낙 무선청소기는 LG 정품 배터리를 사용해, 최장 60분 사용이 가능하다. 또 과대 충전 방지, 방전 방지, 과열 방지 등 안전까지 강화했다. 배터리는 분리형으로 수명이 다 하면 새 배터리로 교체가능하다.

특히 장착된 BLDC 인버터 모터는 250W의 출력으로 미세먼지까지 빨아들이는 강력한 흡입력과 소음까지 줄여 청소 시 편안함을 제공한다.

또 최상급 공기청정기에 사용되는 H13 등급 고성능 헤파 필터를 장착하고, 5단계 먼지 제로 시스템을 적용해 흡입 후 공기 배출 시 미세먼지를 99%까지 걸러준다. 2.5kg의 무게와 손잡이 위치 설계로 손목에 무리가 없다.

화이트, 블랙, 인디고 3가지 색상으로 출시됐으며 가격은 17만9000원이다. 전자랜드 공식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하고, 1년간 전국 120여개 매장을 통해 무상 A/S를 제공한다.

롯데하이마트도 지난달 자체 브랜드(PB) ‘하이메이드’ 가습기(HMD-HL25W)를 선보이는 등 PB 상품 수 확대에 열을 올리고 있다. 

2016년 4월 PB ‘하이메이드’를 론칭한 뒤, 올해 10월까지 모두 500여개의 상품을 내놨다. 소형 가전인 가습기와 헤어드라이기뿐 아니라 대형가전으로 분류되는 냉장고와 일반세탁기까지 그 종류도 다양하다. 

또한 전국 463개의 오프라인 매장이 많은 이점을 보유, 에어컨 등 설치상품 등에서 온라인몰과 차별화를 꾀하고 있다.  '오늘배송'의 경우, 온라인몰보다 빠른 설치로 고객들의 선호도가 높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