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 양질의 주택사업용 민간토지 매입한다.

(수원)김문기 기자입력 : 2019-11-14 16:59
"도내 토지 매입...주택사업 미래 수요에 적극 대응 위해 추진"

경기도시공사 전경


경기도시공사(사장 이헌욱)는 주택사업 미래 수요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사업가능한 용지를 사전에 확보하는 주택사업용 비축토지를 시범적으로 매입한다고 14일 밝혔다.

그간 공사가 보유한 토지나 기타 공공개발사업 매입 부지와 국·공유지 등을 활용해 주택사업을 추진해왔으나, 이번 민간 소유토지 매입은 사업부지 확보를 통해 경기도 주거복지정책에 보다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양질의 토지매입에 나선 것.

매입토지대상은 도시지역 내 공동주택사업이 가능한 토지를 기준으로 80억원 이하 1필지 또는 다수 필지의 토지다. 토지소유자가 공사에 매입신청시 부지활용에 대한 아이디어를 제안하고, 공사는 실태조사를 통해 접근성·환경·규제 요인 등을 종합적으로 분석해 사업성을 판단하고 토지매입심의위원회를 통해 후보지를 선정한다.

매매가격은 토지주 추천 포함 3개의 감정기관에서 산술평가한 금액을 바탕으로, 매입대상 토지소유자가 경기도시공사에서 제시하는 매입금액과 매입조건 및 계약 관련사항 등에 대해 동의하는 경우 협의 추진된다.

이헌욱 사장은 “도내 주거 총 수요를 우선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어디에 언제까지 몇 호를 공급하고 필요한 재정은 얼마인지 주거복지(임대주택)를 추진하기 위해 비축토지 매입을 검토했다” 면서 “시범사업 이후 시장상황 등을 고려해 매입을 정례화하고 규모를 확대 추진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경기도시공사 홈페이지 정보마당 - 공지사항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