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아트플랫폼, ‘하이컴퍼니’의 <팡파르> 무대에 올린다.

박흥서 기자입력 : 2019-10-22 09:50
어린이를 위한‘놀이형’클래식 콘서트, 금관악기와 만나다

인천문화재단-인천아트플랫폼은 오는 26일(토)부터 27일(일), 이틀간 인천아트플랫폼 C동 공연장에서 대관기획공연 『플랫폼 초이스』의 일환으로 ‘하이컴퍼니’의 <팡파르>를 4회에 걸쳐 무대에 올린다.

보고, 듣고, 즐기고, 온몸으로 음악과 교감하는 어린이 음악극 <팡파르>는 노래하는 ‘누구’씨와 함께 음악여행을 떠나는 컨셉으로 트럼본 백조, 혼 사자, 튜바 코끼리, 트럼펫 뻐꾸기를 통해 다양한 금관악기를 만날 수 있는 공연이다.

요한 슈트라우스, 모차르트, 브람스 등 친숙한 작곡가들의 작품을 귀로 감상할 뿐만 아니라 새로운 창작곡을 함께 따라 부르며 리듬, 빠르기 등 음악의 다양한 요소를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게 구성해 아이들이 음악을 자연스럽게 경험할 수 있도록 했다.

새로운 형식의 어린이 클래식 공연 <팡파르>는 한국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어린이 방송 ‘텔레토비’의 형식을 착안해 공연에 접목했다. 같은 영상을 2회 반복하여 보여주는 것인데, 이것은 유아의 전인 교육을 지향하며, 반복욕구에 응하는 특징을 갖고 있다.

이러한 반복을 공연에 접목해 금관악기의 특징을 자연스럽게 익히고, 금관악기의 음색과 모양에 어울리는 동물을 형상화하여 아이들이 금관악기를 더 오래 재미있게 기억할 수 있도록 했다.

2017년부터 관객들에게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는 음악극 ‘어린이를 위한 클래식 음악여행 <팡파르>’는 문화를 통해 즐거움을 제공하고, 어린이의 웃음에서 의미를 발견하여 아이들의 눈높이에 맞춘 공연 제작에 힘쓰고 있는 제작사 ‘리틀퍼니’가 공연기획사 ‘하이컴퍼니’와 함께 기획한 작품이다.

하이컴퍼니의 조은선 대표는 “이번 공연은 평소에 쉽게 접할 수 없었던 다양한 금관악기의 연주를 아이들이 좋아하는 동물 친구들과 함께 즐길 수 있는 특별한 음악여행의 추억이 될 것이다.”라고 전했다.

본 공연은 전체 관람가로 10월 26일~10월 27일 이틀간 총 4회 공연으로 진행되며, 토요일과 일요일 모두 오전 11시, 오후 2시 공연으로 진행된다. 관람료는 2만원이며, 인터파크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각종 할인 혜택 및 공연에 대한 자세한 안내는 인천아트플랫폼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