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통일연구원, '2019년 한반도 평화경제 국제포럼' 개최

정혜인 기자입력 : 2019-10-21 16:28
22일 롯데호텔서 국내외 전문가 '평화경제' 논의 김연철 장관, '지자체픠 평화경제' 특별대담 사회
통일부와 통일연구원이 ‘2019년 한반도 평화국제포럼’을 개최한다.

22일 오전 9시 30분 서울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열리는 이번 포럼은 ‘지방자치단체의 평화경제’를 주제로 한 특별대담을 시작으로 ‘한반도 평화프로세스와 평화경제’, ‘한반도 신경제 구상과 국제사회 협력’ 등을 주제로 2개 분과로 진행된다.

통일부는 “이번 공개 토론회는 한반도의 평화경제와 신경제 구상에 대한 국제사회의 이해도를 높이고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한 자리”라고 설명했다.

특별대담은 김연철 통일부 장관의 사회로 진행되고, 서왕진 서울연구원장, 이한주 경기연구원장, 육동한 강원연구원장이 발표자로 참여해 지자체의 역할에 대해 전할 예정이다.

제1분과는 고유환 동국대 교수의 사회로, 조한범 통일연구원 선임 연구위원, 로버트 켈리 부산대 교수, 이일영 한신대 교수가 발표자로 나선다. 토론자로는 양시위(楊希雨) 중국국제문제연구원 수석 연구원, 서보혁 통일연구원 평화연구실장, 김영한 성균관대 교수 등이 참석한다.

임강택 통일연구원장이 사회를 맡은 제2분과에서는 조봉현 IBK기업은행 경제연구소장, 퍄오둥쉰(朴東勳) 중국 연변대 한반도연구원 국제정치연구소장, 아르템 루킨 러시아 극동연방대 교수가 토론할 예정이다.

통일부는 “향후 ‘한반도 평화경제 국제포럼’을 정례화해 평화경제와 신경제 구상에 대한 국내외의 이해도를 높이고, 국제사회와 협력할 방안을 지속해서 모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