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블록체인 엑스포 ‘블록체인 서울 2019(Blockchain Seoul 2019)’가 내달 16일부터 18일까지 3일간 서울 삼성동 코엑스 C홀에서 개최된다. 이런 가운데 행사의 대미를 장식할 부대행사로 ‘투자자의 날(Investors Day)’도 18일 열린다.

투자자의 날 행사는 델리오(delio), 디컨퍼런스(DConference)가 주최, 지디넷코리아와 머니투데이가 주관이며 블록체인투자연구소(BCapitalist), B:STARS파트너스, 코인인(CoiniN), The BITWIN, 사람과사람들, 블록체인투데이 등이 공동파트너로 참여한다.

이 행사는 블록체인기반의 금융, 핀테크, 페이먼트 관련기업과 국내외 기관투자자가 만난다. 기업과 투자자를 연결하기 위한 투자IR 프로그램으로 블록체인 기업들에게 국내 및 해외 유명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기업과 프로젝트에 대해 투자IR 기회를 제공하며, 행사 전날 역삼동 VSG Arena에서 열리는 VIP 네트워킹 파티를 통해 기관투자자와 직접 만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이번 행사에는 후오비코리아를 비롯해 싱가폴 Tembusu Fund 김용문 파트너, 중국 BlockGlobal Allen 대표, 홍콩 세계화인협회 곽평원 상임이사장이 초대돼 Keynote 발표를 시작으로 고려대학교 송인규 겸임교수 20명 등이 발표와 패널토론을 통해 기관투자사들의 투자방향과 블록체인산업의 트랜드를 살펴보는 자리가 될 것이라고 주최 측은 설명했다.

이어 블록체인산업이 큰 전환기를 맞고 있는 가운데 거래소, AML, 암호자산랜딩, 마이닝, 트레이딩, 세무회계, 보안솔루션 등의 전문가와 전문기업들이 발표자로 참여해 디지털자산거래의 미래를 예측하고 블록체인이 몰고 올 기존 산업의 파괴적 혁신과 산업지형의 변화, 규제당국의 움직임을 살펴보고 대응법을 고민해 보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덧붙였다.

특히, 이번 행사를 통해 블록체인투자연구소는 B:STARS파트너스, 델리오와 공동으로 11월에 부산에서 개최되는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블록체인 특별컨퍼런스를 통해 아시아 블록체인 공동펀드 조성에 박차를 가해 나갈 계획이며 이를 위해 BlockGlobal(CoiniN)과 아시아 블록체인 교육, 컨벤션, 투자네트워크 공동플랫폼을 구축할 예정으로 알려졌다.
 

[사진=블록체인 서울 2019]


이에 행사를 주최하는 D컨퍼런스 블록체인투자연구소 송인규 교수(고려대)는 “기관투자자 중심의 블록체인 투자 생태계를 조성해 블록체인 산업의 활성화를 이끌어내고 블록체인 투자자와 기업들 간에 눈높이를 맞추는 의미있는 이번 행사를 통해 기술과 고객을 확보하는 블록체인 스타기업을 육성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소감을 말했다.

또한, 행사를 공동 주최하고 DeFi분야 발표도 하게 되는 델리오의 정상호 대표는 "이번 컨퍼런스를 통해 건전한 블록체인 투자 생태계를 위한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고, 블록체인 산업의 활성화를 이끌어내는 좋은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기대했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개최되는 블록체인 서울 2019는 블록체인과 암호자산 관련 세계 기업들이 참여하는 전시회로 지난해 보다 규모를 확대해 300여 개 기업이 참여하며, 약 2만 여명의 참관객이 방문 할 것으로 예상된다.

블록체인산업의 현재와 미래를 탐색하는 축제의 장으로 마련된 이번 전시는 블록체인이 몰고 올 경제와 산업, 사회, 문화의 변혁을 집중 조명하고 블록체인 기술과 정책을 심도 있게 논의하는 자리가 될 것이며 블록체인 기술이 실생활과 산업 각 분야에 적용된 사례를 소개하고 직접 체감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컴패션_PC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인기

공유하기
닫기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
페이지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