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기문 중기중앙회장, 기업은행 ‘필승코리아 펀드’ 가입

현상철 기자입력 : 2019-09-23 12:29
김기문 중소기업중앙회 회장이 기업은행 ‘필승코리아 펀드’에 가입했다.

중기중앙회는 김 회장이 23일 기업은행 서여의도 지점에서 ‘필승코리아 펀드’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지난 17일 NH농협은행에서 펀드에 가입한 데 이어 두 번째다.

필승코리아 펀드는 소재‧부품‧장비 국산화를 위해 관련 기업에 투자하는 주식형 펀드다. 상품 출시 한 달 만에 640억원을 돌파했다.

김 회장은 “일본의 수출규제를 이겨내겠다는 의지를 담은 애국펀드에 중소기업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며 “소재‧부품‧장비 산업의 자립화와 중소기업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해 정책 마련에 적극적으로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기업은행은 지난해 중기중앙회와 ‘중소기업 공동구매 전용보증제도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등 정책금융기관으로서 중소기업 지원과 경쟁력 제고를 위한 다양한 사업에 협력하고 있다.

중소기업중앙회는 김기문 회장이 23일 오전 기업은행 서여의도 지점에서 ‘필승코리아 펀드’에 가입했다고 밝혔다.[사진 = 중기중앙회]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