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총리 “조국, 국회 청문 과정 통해 검증…종합해 대통령께 보고”

김봉철 기자입력 : 2019-08-26 12:25
국회 예결위 전체회의 출석해 답변 박상기 “조국 관련 고소·고발 11건”
이낙연 국무총리는 26일 각종 의혹이 불거진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관련해 “청문 과정을 통해 국회가 공식적인 검증을 해주길 바라며 그 결과를 감안해 저도 판단하겠다”고 밝혔다.

이 총리는 이날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조 후보자를 임명 제청한 총리로서 현 상황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윤상직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이같이 답했다.

이 총리는 “거듭 말하지만, 법적 검증 절차로서 가장 중요한 청문회 절차가 남아 있어 그 결과까지 종합해 판단하겠다”며 “국회를 비롯한 국민 여러분의 걱정과 저의 판단을 종합해 대통령께 말씀드릴 기회가 있을 것”이라고 재차 말했다.

박상기 법무부 장관은 조 후보자와 관련한 고소·고발이 모두 11건이 접수됐다고 밝혔다.

박 장관은 ‘관례대로 접수 순서대로 하는 것도 좋지만 조속하게 수사해서 명백히 밝혀주면 청문회에 도움되지 않겠느냐’는 이현재 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수사보다는 여러 가지 사실관계 확인도 필요하다”면서 “인사청문회가 열리면 거기서 밝히는 게 필요하다”고 일축했다.

이낙연 국무총리가 26일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의원들 질문에 답변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