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트넘 ‘지각 출격’ 손흥민, 드디어 뉴캐슬전 준비 끝났다

서민교 기자입력 : 2019-08-26 00:0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손흥민(토트넘)이 지각 합류해 돌아온다. 출장정지 징계에서 벗어난 손흥민이 토트넘에 활력을 불어넣을 준비를 마쳤다.
 

[토트넘 손흥민. 사진=로이터 연합뉴스 제공]


토트넘은 26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뉴캐슬 유나이티드와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3라운드를 치른다. 뉴캐슬전을 앞둔 토트넘에서 가장 주목을 받는 선수는 손흥민이다.

손흥민은 지난 시즌 최종전이었던 본머스와 경기에서 퇴장 여파로 2경기 출장정지 징계를 받아 올 시즌 개막 2경기에 결장했다. 징계 탓에 충분한 휴식을 취한 손흥민은 체력적으로, 의욕적으로 충만한 상태다.

영국 ‘데일리 스타’는 “토트넘은 좋은 활약을 보이고 있는 루카스 모우라와 에릭 라멜라 등 공격 자원이 많기 때문에 손흥민이 선발 대신 벤치에서 시작할 수도 있지만, 선발로 나설 가능성이 높다”며 “4-2-3-1 포메이션에서 최전방 공격수 해리 케인을 위해 손흥민-에릭센-라멜라로 2선이 출격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앞서 손흥민도 지난 시즌 흥분을 주체하지 못해 퇴장으로 징계를 받은 것에 대해 반성하며 개막 첫 출전에 대한 강한 의지를 드러냈다. 손흥민은 이 매체를 통해 “이런 일이 다시는 반복되지 않을 것”이라면서 “그동안 동료들을 지켜보기만 하는 건 정말 고통스러운 일이었고, 동료들에게 미안하다. 난 다시 준비가 됐고, 더 이상 기다릴 수 없다”고 의욕을 보였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