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야구와 K-Pop스타 발자취 한 눈에…'고척돔 아카이브존' 구축

강영관 기자입력 : 2019-08-23 11:15
프로야구 10개 구단 유니폼 및 구단 이야기 'KBO ZONE' 조성

고척스카이돔 KBO ZONE에 전시된 10개 구단 유니폼. [사진= 서울시설공단]


서울시설공단은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 프로야구 10개 구단의 유니폼 및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들의 공연 사진을 볼 수 있는 '아카이브존'을 구성했다고 23일 밝혔다.

공단은 키움히어로즈와 협업을 통해 고척스카이돔 내야 3루측 복도에 KBO 10개 구단의 홈·원정 유니폼과 구단 관련 스토리를 볼 수 있는 'KBO ZONE'을 조성했다. KBO ZONE에는 유니폼 외에도 각 구단별 창단연도와 우승연도, 구단 명칭의 유래, 구단과 관련된 재미있는 일화 등도 소개하고 있다.

또한 내야 1층 복도에는 BTS(방탄소년단)를 비롯해, 아리아나 그란데, 샘 스미스, 메탈리카, 마룬5 등 고척스카이돔을 찾은 유명 아티스트들의 공연 포스터를 전시한 '포스터 포토존'도 구축했다. 특히 포스터 포토존에는 2015년 10월 고척스카이돔 첫 공연을 개최한 EXO, BTS, 워너원, 젝스키스 등 주요 K-Pop 스타들의 싸인도 볼 수 있다.

경기장 보행광장에는 프로야구 레전드 선수의 손도장과 사인을 새긴 핸드프린팅 조형물도 설치했다. 이밖에 고척스카이돔 관련 좋은 사진구도를 알려주는 '고척돔 포토스팟'도 만날 수 있다.

공단은 지난 2018년 12월 고척돔에서 공연을 하는 아티스트를 위해 공연자대기실을 최고 수준으로 리모델링했고, 가족 팬들을 위해 별도 수유실을 마련했다.

아울러 전설적인 MLB 야구선수 요기 베라의 사진을 담은 주출입구를 조성하고 연고구단인 키움히어로즈와 함께 10월 중 메이저리그 30개 구단의 유니폼 액자장식과 국내 스타선수 사인볼, 배트장식 등 경기장 곳곳에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공단 관계자는 "스포츠와 엔터테인먼트를 망라한 스포츠 복합 문화시설의 특색에 맞춰 그간 고척스카이돔에서 치러진 다양한 국내외 유명 인사들의 공연사진을 지속적으로 확충·전시해 관람객들의 만족도를 높여나갈 예정이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제3회 서민금융포럼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