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디어 상륙한 '테슬라 모델3'...보조금 받으면 3000만원대?

김해원 기자입력 : 2019-08-13 16:14
-테슬라 모델 3 판매가격 5239만원부터...국고보조금 혜택시 합리적 가격 예상
테슬라의 보급형 세단인 '모델3'의 예약 접수가 13일 시작됐다. '모델3'는 기존 국내에 판매 중인 모델S, 모델X 등 1억원을 웃도는 제품과 비교하면 가격부담을 낮춘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올해 기준 국고 보조금인 900만원 혜택과 지자체별 지원금까지 더하면 테슬라 '모델3'를 합리적인 가격에 구매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테슬라 모델 3의 인도는 4분기부터 시작된다. 

판매가격은 △스탠다드 레인지 플러스 5239만원부터 △롱 레인지 6239만원부터 △퍼포먼스 7239만원부터 시작된다.

가장 고사양 모델인 '퍼포먼스' 모델의 경우, 듀얼 모터 AWD, 20인치 퍼포먼스 휠과 낮아진 서스펜션 등이 탑재됐다. 1회 충전 시(완충 기준) 최대 310마일(미국 EPA 인증기준, 약 499km)까지 주행 가능하며, 최고 속도 261km/h, 정지 상태에서 시속 100km/h까지는 3.4초가 소요된다. 모터 출력은 전 155kW, 후 205kW, 모터 토크는 전 240Nm 후 420Nm이다.

모든 차량은 무선 소프트웨어 업데이트(OTA, Over-the-air)를 통해 새로운 기능을 설치해 지속적으로 차량의 기능을 개선하고, 원격 진단 및 모바일 서비스로 진단 및 수리도 가능하도록 설계됐다.

모델 3는 미국 도로교통안전국(NHTSA)의 역대 테스트 차량 중 최저 부상 확률을 기록했다. 또한, NHTSA의 모든 카테고리 및 하위 카테고리에서 완벽한 별 5개의 안전 등급을 획득했고, 유럽 신차 평가 프로그램(Euro NCAP)에서 최고 등급인 별 5개를, 최근 호주 신차 평가 프로그램(ANCAP)에서도 별 5개를 받은 바 있다.

전시 차량은 이날부터 테슬라 청담 스토어와 하남 스토어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차량 구매는 테슬라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주문 가능하다. 기존 모델 3 예약자의 경우, 테슬라 홈페이지에서 기 예약한 계정으로 로그인 후, 트림 및 옵션 결정, 결제를 마무리해야 기존 예약에 대한 구매가 확정된다. 

올 하반기에는 서울 압구정, 경기 분당 지역에 23번째와 24번째 수퍼차저 사이트 오픈을 앞두고 있으며, 충전 네트워크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사진 = 테슬라 모델 3 ]

[사진 = 테슬라 모델 3 ]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