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동호 이혼 "나쁜 관계로 헤어진 것 아니다" 그럼 무엇이길래?

정세희 기자입력 : 2019-07-22 14:58
지난해 9월 20일 동호는 자신의 SNS를 통해 글 올려
그룹 유키스 출신 동호(25)의 이혼이 다시 화제다.

지난해 9월 20일 동호는 자신의 SNS를 통해 "성격 차이로 아내와 이혼을 결정하게 됐다. 합의 이혼의 모든 서류 처리가 끝난 상태다. 많은 상의와 고민 끝에 내린 결정이고 아이 엄마와도 나쁜 관계로 헤어진 것이 아니다. 앞으로 부부로서 관계는 끝났지만 한 아이의 부모로서 책임은 끝까지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동호는 지난 2015년 11월 1세 연상 일반인과 결혼식을 올렸다. 당시 아이돌 최연소 품절남이 된 동호는 많은 이들의 축복 속에 결혼식을 올렸다. 이듬해 5월에는 아들 아셀 군까지 얻으며 다복한 가정을 이뤘지만 결혼한 지 3년 만에 이혼을 택하며 주위를 안타깝게 했다.
 

[사진=동호 SNS 캡쳐]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