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 위원장, 대의원 선거 함경남도 찾아 투표

한지연 기자입력 : 2019-07-22 10:19

[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21일 열린 지방인민회의 대의원 선거에서 함경남도를 찾아 투표권을 행사했다.

조선중앙통신은 22일 "김정은 동지께서 7월 21일 도·시·군 인민회의 대의원 선거를 위한 함경남도 제201호 선거구 제94호 분구 선거장에서 선거에 참가하셨다"고 보도했다.

중앙통신에 따르면 김정은 위원장은 이 선거구에 입후보한 주성호, 정송식에게 각각 투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정은 위원장은 대의원 후보를 만나 "인민의 대표로서 숭고한 자각을 가지고 인민의 기대에 어긋나지 않게 자기 앞에 맡겨진 본분을 다하여 인민의 충복이 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고 중앙통신은 전했다.

이날 김 위원장의 투표에는 조용원·김용수·리영식 노동당 제1부부장과 현송월 당 부부장이 수행했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