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조지아주 주지사 일행, SK이노베이션 서산 배터리공장 찾아

신수정 기자입력 : 2019-06-27 15:06
브라이언 켐프(Brian Kemp) 미국 조지아 주지사가 SK이노베이션의 서산 배터리 공장을 방문해 생산기술본부를 직접 둘러봤다.

SK이노베이션은 27일 브라이언 켐프 주지사와 조지아주 경제개발부 대표단이 서산 배터리 공장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SK이노베이션은 미국 조지아주 잭슨카운티 커머스시(Commerce, Jackson County, GA-US) 인근 약 34만6000평 부지에 2022년까지 16억7000만달러(한화 약 1조9000억원)를 투자해 전기차 배터리 공장을 짓기로 하고 지난 3월 19일 현지에서 기공식을 개최한 바 있다. SK이노베이션의 투자는 조지아주 외국인 투자 역사상 최대 규모다.

켐프 주지사의 이번 방문은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사업 생산기술본부를 직접 둘러보기 위한 것이다. 주지사 일행은 서산 배터리 공장을 비롯한 전세계로 확장 중인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사업 현황과 SK이노베이션 배터리 제조기술 등에 대해 브리핑을 받았다.

그는 최신 첨단 기술이 접목된 서산 배터리 2공장에서 조지아 주에 건설 중인 배터리 공장과의 차이점, 적용되는 기술 특장점 등을 물어보며 깊은 관심을 나타낸 것으로 전해졌다.

켐프 주지사 일행은 서산 배터리 공장 방문을 마친 후, SK그룹 최재원 수석부회장, SK이노베이션 김준 총괄사장 등 SK그룹 경영진과 만나 배터리 산업 전문인력 육성방안 등 향후 함께 성장하기 위한 다양한 협력 방안을 논의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총괄사장은 “SK이노베이션이 건설 중인 조지아주 배터리 공장은 향후 북미시장 공략을 위한 핵심 생산기지가 될 것”이라며 “앞으로 한국과 미국, 그리고 SK이노베이션과 조지아주 간 상호협력에 기반한 성공적 파트너십을 만들어 가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SK이노베이션 서산 배터리 공장을 방문한 브라이언 켐프 미국 조지아주 주지사 일행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 다섯번째부터 브라이언 켐프 美 조지아주 주지사, SK이노베이션 윤예선 배터리 사업대표)[사진=SK이노베이션]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