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SNS★] 최민수, 축구선수 맞아?…모델같은 훈남 외모, 손흥민 함부르크 후배
다음
14
20세 이하(U-20) 월드컵 대표팀 골키퍼 최민수(독일명 케빈 하르)가 주목을 받는다.

최민수는 한국인 어머니와 독일인 아버지 사이에서 태어난 복수 국적 선수다. 현재 독일 함부르크SV 소속이다.

독일에서 체계적인 골키퍼 교육을 받으며 성장했다. 빌드업 능력이 뛰어나다는 평가를 받는다.

아쉽게 이번 대회에서는 이광연(20·강원FC)의 활약에 가려 출전하지 못했다.

 

[사진=최민수 인스타그램]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