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부산 '홈·테이블데코페어’ 참가…디자이너 임성빈과 협업 선보여

백준무 기자입력 : 2019-06-06 10:34

삼성전자 모델이 6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하는 '2019 부산 홈·테이블데코페어'에서 제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6일부터 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2019 부산 홈·테이블데코페어'에 참가해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와 라이프스타일 가전을 선보인다.

2019 부산 홈·테이블데코페어는 60여개 업체가 참가하고 5만명 이상의 관람객이 참관하는 부산·경남 지역 최대 규모의 프리미엄 홈스타일링 전시회다.

이번 행사에서 삼성전자는 최근 새로 출시한 비스포크 냉장고를 비롯해 무풍에어컨, 무풍큐브, 에어드레서 등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가전을 함께 전시했다.

비스포크 냉장고는 소비자 개개인의 취향과 생애주기에 따라 최적의 제품을 조합할 수 있는 혁신적인 가전이다. 8가지 제품 타입에 색상과 재질이 다른 패널을 원하는대로 조합 수 있어 자유로운 인테리어가 가능하다.

제품 깊이가 700㎜ 이하(4도어 프리스탠딩 타입 제외)인 '키친핏'이 적용돼 국내 아파트에 설치된 평균적인 가구장 사이즈에 잘 맞는다. 전 제품이 높이(1853㎜)가 동일해 어떤 타입끼리 조합해도 통일감 있게 연출할 수 있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가구 디자이너 임성빈이 운영하는 가구 브랜드 '빌라레코드'와의 협업도 관람객들의 눈길을 끈다. 임성빈 디자이너는 '가전과 감성의 만남'을 주제로 섬세한 곡선을 활용해 공간을 연출했다. 삼성전자는 개성 넘치는 라이프스타일 가전을 전시공간에 배치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이번 전시는 홈 스타일링에 관심 있는 소비자들이 삼성의 혁신적인 라이프스타일 가전을 직접 체험해 볼 수 있는 자리"라며 "특히 비스포크 냉장고는 기존 가전의 형태를 뛰어넘어 가구나 인테리어 소품과 같은 효과를 줄 수 있다"고 말했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