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기정통부, 6월 한 달 간 '제 32회 정보문화의 달' 행사 개최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6-06 12:00
'5G+ 포용국가, 여러분이 주인공입니다' 주제로 디지털 문화행사 진행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제 32회 정보문화의 달'을 맞아 '사람 중심의 5G+ 포용 국가, 여러분이 주인공입니다'를 주제로 6월 한 달간 시민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디지털 문화 행사를 개최한다고 6일 밝혔다.

올해는 전국에 걸쳐 스마트미디어 청정학교, 찾아가는 스마트상담소, 온라인 코딩파티 등 다양한 정보문화행사가 열리며, ‘디지털포용 포럼’과 ‘천주교 스마트쉼 문화운동본부’가 새롭게 발족하는 등 다채로운 행사들이 추진된다.

한국정보화진흥원 산하 전국 18개 스마트쉼센터에서는 ‘스마트폰 잠깐 쉬자 캠페인’, ‘따뜻한 마음건강 이동 상담차’ 등 바른 디지털 문화 확산 홍보를 위해 지자체, 유관기관 등과 연합해 거리캠페인을 실시하며, 장애인을 위한 ‘정보통신 보조기기 전시회, 디지털 역량 강화 교육, 시니어 ICT 참여활동 교육, 네이버 그린팩토리와 민관 협력 정보접근성 세미나’ 등 다양한 디지털격차 해소 행사가 마련됐다.

오는 14일에는 국립과천과학관에서 열릴 기념식에는 인기개그맨 남희석씨와 SBS 기상캐스터 정주희씨 사회로 정보문화 유공자 시상식, 시민 대토론회, 5G+ 디지털포용 협력 네트워크 협약식 등 공식행사가 준비됐다.

전 국가대표 골키퍼 김병지 크리에이터, 천재해커 이두희 대표, 전자신문 박선경 문화컬럼니스트, 사회혁신가 최규남 교장, 가천대 언론영상학과 정인숙 교수 등이 참여해 디지털포용에 대해 토론한다.

디지털 시민역량, 격차해소, 사회혁신 등 “디지털 포용국가 실현”을 담당하는 민간 및 공공 13개 기관*이 ‘5G+ 디지털 포용 협력 네트워크 협약식’을 체결하여 협력을 다짐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공식 행사 후에는 누적조회와 광고수익 국내 1위인 인기 유튜버 ‘캐리와 친구들’, 국내 최초로 예술의 전당에 오른 개그팀이자 영국 프린지 페스티벌 수상에 빛나는 ‘옹알스’의 공연이 예정돼 있다.

행사장에는 자율주행차 시승, 드론축구 등 5세대(5G) 이동통신 기술 체험, 바른 스마트기기 이용 학습 체험이 진행된다.  국립과천과학관 무료입장(기념식 참가자), 무료음료‧다과 제공, 남녀노소 참여 가능한 한국형 송끄란(새출발을 의미하는 물총 축제) 참여 등 다양한 문화 체험도 제공된다.

이밖에도 주간행사의 일환으로 '디지털포용정책 컨퍼런스', '디지털사회혁신 컨퍼런스', '여성테크 커뮤니티 합동세미나', '코드페어 착한상상 공모전' 등이 동시에 열린다.

오용수 과기정통부 정보보호정책관은 “차별, 소외 없이 시민 모두 디지털사회 구성원으로 함께 잘사는 ‘디지털 포용’은 포용국가 핵심의제”라고 강조하며, “정보문화의 달을 맞아 보다 많은 시민들이 그 의미를 누리고 즐기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과기정통부는 1988년 제1회 정보문화의 달 지정 이후, 매년 6월 건전한 디지털 문화를 만들기 위한 시민참여 행사 및 캠페인, 정보문화 유공자에 대한 시상식 등 다양한 행사가 진행해왔다.

제 32회 정보문화의 달 행사 일정표.[사진=과기정통부]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글로벌 여성리더십 포럼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