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7일 전국에 더위 꺾는 '비' 내린다…미세먼지도 '양호'

노경조 기자입력 : 2019-05-26 20:40

27일 전국에 비가 내리며 더위가 한풀 꺾일 예정이다. [사진=연합뉴스]


월요일인 27일에는 전국적으로 비가 내리며 폭염이 주춤해질 전망이다. 비는 밤에 대부분 그치겠다.

아침 기온은 15~21도로 평년(11~16도)보다 2~5도 높을 것으로 예보됐다. 반면 낮 최고기온은 18~25도로 26일(23~33도)은 물론 평년(21~26도)보다 낮겠다.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제주도 30~80㎜다. 제주도 산지는 200㎜ 이상, 남해안·지리산 부근·제주도 남부는 100㎜ 이상의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이밖에 전라도·경남 20~60㎜, 충청도·경북 10~40㎜, 서울·경기도·강원도 5~20㎜ 등이다.

또 비가 내리면서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해안과 강원 산지를 중심으로 바람이 강하게 불고, 일부 내륙에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비가 오기 전까지 강원도·충북·경상도·전남 동부·제주도는 대기가 매우 건조할 전망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좋음'~'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대부분 해상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도 높겠다. 서해상과 남해상에는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앞바다에서 1.0~3.0m, 남해 앞바다에서 0.5~3.5m, 동해 앞바다에서 1.0~4.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 2.0~4.0m, 남해 1.5~4.0m, 동해 1.5~5.0m 수준이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