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슬라이드 화보] 봄 나들이 나온 대관령 한우
다음
118
겨우내 축사 안에서 지내던 한우 300여 마리가 대관령 초원으로 올해 첫 외출을 나왔다.

강원 평창군 대관령에 있는 국립축산과학원 한우연구소는 22일부터 5개월 동안 한우를 260ha 초지에 구역별로 놓아 기르는 순환 방목을 시작했다.

축사를 빠져나온 한우들은 경사진 초지에 도착해 싱싱한 풀을 뜯으며 봄기운을 만끽했다.
 

[연합뉴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