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다 이재웅, 최종구 금융위원장에게 "출마하시려나" 글 올린 이유는?

홍성환 기자입력 : 2019-05-22 14:43
이재웅 쏘카 대표가 자신을 "무례하고 이기적이다"고 비판한 최종구 금융위원장에게 맞대응했다.

이재웅 대표는 2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관련 기사를 링크하면서 "갑자기 이분은 왜 이러시는 걸까요? 출마하시려나? 어찌되었든 새겨듣겠습니다"라고 적었다.

이는 최종구 위원장이 이재웅 대표를 지적하는 발언을 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최 위원장은 이날 은행연합회에서 열린 '청년 맞춤형 전·월세 대출 협약식' 직후 기자들과 만나 "최근에 타다 대표자라는 분이 하시는 언행"을 거론하면서 "피해를 보는 계층을 어떻게 할 것이냐는 문제를 다루는 데 사회적 합의가 필요한데, 그 합의를 아직 이뤄내지 못했다고 해서 경제정책의 책임자를 향해서 '혁신의지 부족' 운운하는 비난을 멈추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이어 "택시업계에 대해서도 상당히 거친 언사를 내뱉고 있는데, 이건 너무 이기적이고 무례한 언사가 아닌가 하는 생각이 든다"면서 "결국 '나는 달려가는데, 왜 못 따라오느냐'라고 하는 거다. 상당히 무례하고 이기적이라고 생각한다"고 꼬집었다.

이재웅 대표는 최근 홍남기 부총리를 향해 "어느 시대 부총리인지 모르겠다"고 SNS를 통해 비판한 바 있다. 그는 "혁신을 하겠다는 이해관계자와 혁신을 저지하는 이해관계자를 모아놓고 어떤 대타협을 기다리느냐"며 "가장 중요한 모빌리티 이용자가 빠지고 카카오와 택시 단체, 국회의원들이 모인 기구를 '사회적 대타협 기구'라고 명명한 것부터 말이 안 된다"고 주장했다.
 

'타다' 이재웅 쏘카 대표[사진=연합뉴스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