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 투표 결과 '부결'

한영훈 기자입력 : 2019-05-21 19:57

[사진=아주경제 DB]

르노삼성자동차는 자사 노동조합이 21일 조합원 총회를 열고 실시한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임단협) 잠정합의안’ 찬반투표 결과 찬성 47.8%, 반대 51.8%로 부결됐다고 밝혔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지난 16일 기본급 동결 보상금 100만원, 성과 및 특별 격려금 976만원, 생산격려금(PI) 50% 지급과 근무 강도 개선 방안 등을 담은 잠정합의안을 도출한 바 있다. 이후 총 2219명의 조합원들이 참여한 21일 찬반 투표에서 과반 이상 찬성표를 얻지 못 해 합의안이 부결됐다.

부산공장 기업노조 소속 조합원들은 찬성 52.2%, 반대 47.2%로 노조 출범 이후 1차 투표결과로는 역대 최대 찬성률을 보였으나, 영업지부 소속 조합원들이 찬성 34.4%, 반대 65.6%로 표를 던져 이번 투표 결과에 영향을 끼쳤다.

향후 일정은 현재 미정이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