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일하는 방식과 조직문화를 바꾸는 업무공간 혁신' 특강

노승길 기자입력 : 2019-05-14 16:08
한국서부발전은 14일 충남 태안 본사에서 '일하는 방식과 조직문화를 바꾸는 업무공간 혁신'을 주제로 정부 인사 초청 특강을 시행했다.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업무 효율성 향상 차원의 근무환경 개선에 대한 관심과 중요성이 점차 높아지면서, 국내·외 선진기업은 물론 정부기관에서도 일하는 방식과 조직문화 개선을 위한 업무공간 혁신을 적극 추진 중이다.

이날 특강은 김영수 행정안전부 청사기획과 사무관을 강사로 초청, 정부세종청사 업무공간 개선 사례 등에 대한 강연을 듣고 '환경적 변화를 통한 조직문화의 변화' 필요성과 중요성에 대한 전 직원의 공감대를 형성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병숙 서부발전 사장은 특강과 관련해 업무시간 중 집중적으로 일을 할 수 있고, 조직 구성원 간 활발한 소통을 바탕으로 협업이 원활히 이루어질 수 있는 혁신적인 업무공간 조성을 당부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본사 사옥 공간개선 TF'를 구성, △소통 중심형 사무실 재배치 △종이 안 쓰는 사무(Paperless Work) △보고 간소화용 스탠딩테이블 배치 △회의실 운영 적정성 확보 △협력사를 위한 업무 및 휴게 공간 조성 등 5개 주요 실행과제를 추진 중이다.

서부발전은 과제 실행력 강화를 위해 '정부 협업 업무공간 개선 컨설팅'을 추진한 바 있으며, 현재는 최종 실시설계가 완료됐다.

서부발전 관계자는 "올해 7월까지 업무 및 지원공간에 대한 1단계 공간개선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라며 "이후 사용자 의견수렴 등 환류활동을 통해 2단계 확대사업을 추진함으로써 미래지향적 일터 실현을 도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사진 = 한국서부발전]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