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이노텍 하반기 실적 반등에 투자해야" [IBK투자증권]

이승재 기자입력 : 2019-04-24 08:29

[사진=아주경제DB]


IBK투자증권은 LG이노텍에 대해 하반기 실적 반등에 주목해야 한다며 목표주가를 기존 13만원에서 17만원으로 상향 조정했다.

24일 IBK투자증권 자료를 보면 올해 2분기 LG이노텍의 매출액은 전분기 대비 10.5% 증가한 1조5119억원으로 추정된다. 같은 기간 영업손실은 78억원으로 적자 규모가 줄어들 것으로 봤다.

사업부별로 보면 광학솔루션 사업부 매출액이 전분기 대비 21.1%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반대로 LED 사업부 매출액은 4.7% 감소할 것으로 보인다. 기판소재 사업부 매출액은 7.2% 늘어날 것으로 추산했다.

김운호 IBK투자증권 연구원은 "2분기보다 3분기 실적 개선에 투자할 때"라며 "수년째 뚜렷하게 보이는 계절성은 지금 주가에서 충분히 매력적"이라고 전했다.

이날 IBK투자증권 LG이노텍에 대한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김운호 연구원은 "1분기를 저점으로 실적은 점진적 개선세를 보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년 한·중 우호 노래경연대회-접수:2019년9월10일(화)까지
    김정래의 소원수리
    아주경제 사진공모전 당선작 발표 안내 2019년 8월 23일
    2019GGGF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