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5주기] "약속해요. 다시보게 되는 그날" 단원고에 울려퍼진 '인연'(영상)

안산=정석준 인턴기자입력 : 2019-04-16 14:30

16일 오전 10시 경기도 안산시 단원고에서 세월호 참사 5주기를 맞아 희생된 학생들을 기리는 추모식이 진행됐다.

추모식에는 재학생과 교사, 유가족 등 300여명이 참석했다.

[사진=정석준 인턴기자]


단원고 추모 합창창단이 추모곡 '인연'과 '내 영혼 바람되어'를 함께 불렀다.

이어 양동원 단원고 교장은 "새 희망으로, 밝은 모습으로 이 사회에 어떤 구성으로 살아갈지 고민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유가족 대표로는 전명선 4·16 세월호 참사 가족협의회 전 운영위원장이 추도사를 낭독했다.

한편 오후 3시에는 안산시 저역에 1분간 울리는 추모사이렌을 시작으로 세월호 참사 희생자를 추모하는 기억식이 안산 화랑유원지 제3주차장에서 진행된다.
어린이꽃이 피었습니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2019아주경제 고용·노동 포럼
    창간12주년 이벤트 아주탑골공원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