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래픽 몰릴라...넥슨, ‘트라하’ 4월 17일 사전 다운로드 시작

이소라 기자입력 : 2019-04-16 10:04
4.5GB 대용량 설치 고려...정식 출시 하루 앞서 사전 다운로드 개시

넥슨은 18일 신작 모바일 MMORPG '트라하'를 국내 정식 출시한다.[사진=넥슨 ]

넥슨은 오는 17일부터 신작 모바일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 ‘트라하(TRAHA)’의 사전 다운로드를 시작한다고 16일 밝혔다.

모든 이용자는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트라하 게임 클라이언트 앱(App)을 미리 다운로드 할 수 있다.

앞서 지난 14일 기준 트라하 사전 예약자 수는 410만 명을 기록한 데 이어 사전 생성 서버 50개가 모두 마감되며 흥행을 예고했다.

최성욱 넥슨 모바일사업본부 부본부장은 “트라하는 MMORPG의 정점이자 진화하는 모바일 게임의 미래를 가늠할 수 있는 작품”이라며 “설치 용량만 4.5GB에 달하는 만큼 이용자 편의를 위해 사전 앱 다운로드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넥슨은 트라하 공식 유튜브를 통해 ‘대규모 RvR(Realm vs Realm, 진영 간 대전)’ 영상을 처음 공개했다. 트라하는 모바일 환경의 한계와 타협하지 않는 하이엔드(고품질) 그래픽과 콘텐츠를 구현한 모바일게임으로, 오는 18일 구글 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를 통해 국내 시장에 정식 출시된다.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