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대구은행,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시범구축 완료

안선영 기자입력 : 2019-04-11 15:08
퇴직연금 지급 처리 자동화…향후 RPA적용 확대 예정
DGB대구은행은 로봇프로세스자동화(RPA) 완전 구축을 위한 첫 발을 떼고, DGB혁신센터(DIC)에 이를 운영하는 'RPA 룸'을 만들어 첫 운영을 시작했다고 11일 밝혔다.

RPA(Robotic Process Automation)는 직원이 수행하던 단순·반복 업무를 로봇 소프트웨어가 대신 수행하도록 자동화하는 기술이다. 디지털 노동력 대체를 통한 운영 비용 절감과 생산성 극대화 등의 장점을 지니고 있다.

DGB대구은행은 지난해 5월부터 전직원을 대상으로 다양한 은행 업무 아이디어 공모와 내부적으로 RPA 도입을 위한 사전 기술검증을 진행해왔다. 다양한 의견 수렴과 기술 개발을 거쳐 RPA도입을 위한 사업 구축을 완료해 퇴직연금 지급 처리, 지자체 이차보전금 청구, 휴·폐업 관리 등의 업무를 시행할 예정이다.

AI 기술을 사용해 청구 및 지급에 필요한 데이터 추출도 인공지능으로 진행한다. 예를 들면 퇴직연금 지급 신청서에 자필 작성 내용들을 인공지능 기법으로 판독하여 필수 기재 사항 누락, 항목 기재 오류와 같은 규칙적이며 반복적인 업무에 적용해 정확성과 효율성을 높였다.

정병섭 디지털개발부장은 "향후 RPA 적용을 확대해 단순·반복적인 저부가가치 업무를 디지털 노동력으로 대체, 업무 만족도를 높이고 차별적 비즈니스 가치 발굴에 집중할 수 있는 업무환경을 향상시킬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고객 중심의 디지털 금융 강화와 서비스 향상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사진=DGB대구은행 제공]


아주경제와 컴패션의 따뜻한 동행

©'5개국어 글로벌 경제신문' 아주경제.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네티즌 의견 0
    0 / 300

    실시간 급상승

    9.9초 더보기

    아주 글로벌